한국남동발전ㆍ문산읍, 주민 정신건강증진 지원 협약

기사승인 2018.11.08  22:31:11

공유
default_news_ad1
ad38
 한국남동발전(사장 유향열)은 지난 7일 진주시 문산읍과 ‘지역주민 정신건강증진 지원사업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정신건강증진 지원사업은 한국남동발전 직원을 대상으로 상담, 컨설팅, 코칭 등의 서비스를 제공하는 기존의 근로자지원프로그램(Employee Assistance Program)을 협력회사 직원과 지역사회 주민들에게 확대 지원하는 사업이다.

 이날 협약식에는 김학현 한국남동발전 기술본부장과 김용규 진주시 문산읍장, 전현수 이장단협의회장 등이 참석했으며, 이번 협약을 통해 한국남동발전은 문산읍 주민들을 대상으로 정신건강증진 프로그램 운영 및 생필품 지원과 간담회를 시행하고, 문산읍은 주민 모집과 프로그램 운영장소 제공 등을 지원하기로 했다.

 김학현 기술본부장은 “정신질환문제에 사회적 관심이 필요하며 유소견자가 주변의 편견 없이 배려 속에서 치료를 받을 수 있도록 제도와 환경을 만드는 것이 중요하다”고 말했다.

 한편, 한국남동발전은 오는 20일 진주시 문산읍사무소 강당에서 지역주민 약 25명을 대상으로 전문상담치료사의 체험.나눔 활동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조리기구 등 생필품 지원 및 간담회를 시행할 계획이다.

이대근 기자 dklee@kndaily.com

<저작권자 © 경남매일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생활/건강 +

사설 +

인기기사

ad36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top